전체메뉴

일송뉴스Healing

HOME > Healing

활성산소와 최고의 항산화제

기사승인 : 2021-11-24 10:42

 

 

이유미  (사)생물다양성한국협회 이사장

            바른몸관리지도사 양성

            셀프근막건강법 '유미테라피'창시

 

 

 

양반다리 자세를 하면 빨리 늙는다는 기사가 등장했다

양반다리자세가 빠른 노화의 원인이 되는 이유가

관절에 부담주고 활성산소를 유발한다는 것이다.

 

양반다리자세가 

다리의 혈류를 억제하였다가

갑짜기 일어나면서 활성산소가 발생한다는 것인데

 

양반다리가 관절에 부담주고

관절에 문제가 있는 상태에서

관절에 더 무리를 주는 자세인 건 맞는 말이지만 

양반다리로 인해 빨리 늙는다는 건  심한 비약이다.

 

물론 과한 운동이나 무리한 자세를 오래지속하면

건강에 유익하지않지만 당연하지만

자세 자체가 활성산소를 과하게 유발한다는 말에는

동의할 수 없다. 

 

free radical =활성산소가 우리에게 해를 주게 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원래 활성산소는 면역력을 증가시키는 역할을 하지만

모자라면 모자란대로 넘치면 넘치는대로 문제가 발생한다.

 

 

활성산소는 언제 만들어질까?

미토콘드리아에서 에너지를 만들기 위한 과정에서 만들어지는데

미토콘드리아가 에너지를 만들기에 적절한

체온이 도달하지않거나

세포의 전기값이 떨어졌을때

미토콘드리아효율이 떨어지면서

 

효율이 떨어진 미토콘드리아에서 발생한 활성산소가

자신의 세포를 공격하게 되면

면역력을 높여주는 활성산소가

오히려 자가면역질환에 걸리게 되는 원인이 될 수 있겠다.

 

미토콘드리아에 충분한 산소가 공급되지않으면

세포는 생존을 위해

에너지생산체계를 즉각 해당시스템으로 바꾸는데

그로인해 결국 암과 같은 자가면역질환으로 발전하게 되는 것이다.

 

 

 

만약 산소가 충분하다고해도

미토콘드리아에서 필요로 하는 체온과

세포막의 전기값(세포막전위차)가 떨어지고 

화학반응에 필요한 촉매가 부족하게 되면

미토콘드리아에서 사용하려고 만들었던 활성산소가

과도하게 체내에 남게되면서

면역을 강화시키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나를 공격하게 되는 자가면역질환에 

걸리게 된다고 볼수있다는 이야기이다.

 

어찌보면 산소의 절대적 부족보다는

활성산소의 과도한 축적이

암과 같은 자가면역질환의 증가의 원인으로 보는 것이

더 타당하겠다고 보는 것이다.

 

 

셀프건강법인 유미테라피를 시행할때

유미테라피의 도구인 천사봉으로

긴장된 호흡근육을 맛사지하게 되면  

즉각적으로 얼굴빛이 환해지는 걸 경험하게 되는데요.

 

 

 

그 이유는 순환장애로 체온이 떨어졌던 부위의

냉기가 천사봉이 만드는 소용돌이 현상으로 빠르게 빠져나가고

순환장애가 개선되면서 체온이 정상화되면서 

또한 호흡근육의 긴장이 해소되면서 생체전기전달을 방해했던

타우트밴드의 전기적 저항이 사라지면서

 

낮았던 세포의 전기값이 정상으로 회복되면서 

미토콘드리아 효율이 빠르게 올라가게 되어

에너지생산이 빨라지면서 체온 정상화가 더욱 가속화되고

호흡근육왜곡이 해소되면서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미토콘드리아효율이 떨어지게 되면

세포로 들어간  산소의 음전하와 수소의 양전하가 만들어져서

화학반응이 일어나 물이 되면서

에너지가 나오는 과정에 문제가 생기게 되고

이미 생성된 '전자가 빠진 자유라디컬'이 세포를 공격하게 됩니다.

 

활성산소란

음전하를 빼주어버려서 전자가 모자란 상태라 

누구의 전자라도  빼앗을 기세인 불안정한 상태로 결합력이 강합니다.

 

 

(산소의 원자번호는 8번인데요.

왜냐하면?

전자의 숫자가 8개이기 때문이지요

 

그런데 활성산소는 전자하나를 빼앗긴 상태

즉 7개의 상태로 

불안해진 산소는 누군가의 전자를 빼앗으려고하여

난폭해졌다고 표현합니다)

 

 

 

(미토콘드리아에서 에너지를 생산하는 전자전달계의 도식표이다.

여기에서 적정 온도, 촉매, 세포막전위차가 유지되지않으면 

이 화학반응은 제대로 일어날 수가 없다.)

 

 ( 양반다리를 하면 노화를 앞당기는 활성산소가 많이 생성된다는 기사 )

활성산소는 양면의 칼날이다

또한 산소를 에너지생산의 재료로 사용하는 미토콘드리아 에너지생산방식에서는

반드시 발생하는 것이 바로 활성산소이다.

 

 

활성산소의 생성을 줄이기 위해 

특정 자세를 주의한다거나 운동을 염려하기 보다는

활성산소가 적당히 생성되고

생성된 활성산소가 면역을 높이는 데 활용되도록

적정체온을 유지하고, 세포막 생체전기를 정상화시키는 방법이

가장 현명한 방법이다.

 

그러기 위해 순환장애부위의 냉기제거, 적정체온유지를 도우면서

미토콘드리아를 활성화시키는

미토콘드리아 건강법인 유미테라피를 권하는 바이다. 

 

사람들마다 노화지연과 질병예방관리를 위해

항산화제를 복용하지만

최고의 항산화제는 먹는 것이 아닌

바로 전자 자체다!!!

      (마사지로 체내에 전자에너지를 즉각적으로 공급하는 '전자약' -천사봉 유미테라피)

 

 

체내에 생성된 Free Radical(활성산소)를 제거하는 최고의 방법이

바로 전자를 무상으로 즉각적으로 공급하는 '전자약'인

천사봉 유미테라피라는 사실을 반드시 기억하시길 바란다.

 

질병은 발병하기 전에 미리 예방하고

질병이 심화되기 전에 스스로 관리하는 것이

미래형 건강관리법이 아닐까.

 

 

 

[저작권자ⓒ 국제농업개발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