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일송뉴스Healing

HOME > Healing

통증발생의 진짜 이유

기사승인 : 2021-10-28 15:31

이유미  (사)생물다양성한국협회 이사장

           셀프근막관리법 '유미테라피' 창시

           바른몸관리지도사 양성

 

 

통증은 삶의 질을 급격히 떨어뜨린다

왜 우리는 아파야하고 통증은 왜 일어날까?

 

손가락 사이에 가시에 찔려도 통증이 심하게 오기도 하지만

침묵의 장기인 췌장, 폐. 간 등에서는

암이 자라도 통증이 없다가 심각한 상태가 되면 문제가 나타나기도한다.

 

 

통증은 질병과 함께 오기도 하고

질병이 진행되어도 별 통증이 없는 경우도 있고

편두통, 담석증, 자율신경실조로 나타나는 근막통증후군과 같이

극심한 통증이 유발되는 질병도 있다.

실제로 질병자체보다는 통증으로 인한 고통에 사람들이 많이 괴로운 것이 현실이다.



통증은 실로 다양한 부위에서 다양한 원인으로 나타난다

우리는 잘못 먹거나 과식을 해서도 아프고

흔히 매달 생리통으로 힘들어하는 여성들도 많고

일반 생리현상 중에ㅓ소변을 보면서도 통증을 느끼기도 하고

변비의 경우 치질의 경우도 통증이 심하다. 

 

염증이 생겨서 붓고 꾹꾹 쑤시면서 아프기도 하고,

사고로 다쳐서 상처난 부위가 아프기도 하다

이와는 다르게 생각이란 마음의 작용이 실제 통증을 만들기도한다

 

수많은 양상의 통증들이 다 다르지만

공통점은 신경세포가 뇌에 전달하여

뇌가 느끼는 것이 통증이란 것이다.

 

 

   (감각도 통증도 신경세포가 뇌에 전달하여 감지하는 과정이다)

 

아래는 현대의학에서 통증이 왜 일어나는가에 대한 설명이다.
 


                                (염증이 통증을 유발하는 과정)

 

1. 염증으로 근육수축 일어나 통증발생
-조직세포염증으로 생성된 프로스타글란딘(prostaglandin) 이
근육수축을 촉진하여 통증유발.

 


 

2. 2차 통증으로 사이토카인 폭풍으로 통증발생
세포의 자가포식과 살해과정에서 생성된 프로스타글란딘(prostaglandin)이
근육수축 촉진하여 통증유발

 


3. 염증발생 이전에 항체 수용체가 생성되어
통증이 발생하는 류마티스 통증과 같은 기전이다.

결국 1번과 2번은 근육수축물질인 프로스타글란딘(prostaglandin)때문에

통증이 유발하는 것이고
3번의 경우는 류마티스 환자에게서 염증이 나타나기 전에
항체 수용체가 만들어지면서 통증이 발생한다는 것이다.

결국 화학적인 원인과 결과를 유추한 것이다.

 

       

  (근육의 긴장띠 -타우트밴드)

 

그런데 내가 발명한 천사봉으로 유미테라피에 이론에 준하여 
스스로 관리하는 류마티스 환자들 (포괄적으로 보면 강직성
척추염, 레이노증후군, 경화증 등 많은 질환이 류마티스에 속한다)
을 보면
화학적 염증수치가 통증과정에 중요 역할을 한 것이 아니라

근막 생체전기신호의 문제로 만들어진 결과가 염증이라는 것이다

 

       (근육이 수축된 상태로 이완되지않으면 세포신호전달에 문제가 발생한다)

 

 

생체전기신호 왜곡으로 발생한 근육의 긴장띠인 '타우트밴드'를

천사봉으로 맛사지하면  드라마틱하게 통증이 해소된다.

 

  (생체전기흐름의 길=근막

근육긴장상태가 지속되고 섬유화가 진행되어 근막이 정상기능을 하지못하게 된다)

 


결론은 근육수축 물질이 생기는 최초의 원인이
염증이 아니라 '근육의 긴장'이라는 이야기이고
염증은 근육긴장의 결과라는 것이다!!!
항체수용체 경우도 물론 마찬가지다.

 

 


                    (근막통이 많이 오는 부위)

              (핸드폰 사용시 통증 유발 부위) 

현대의학에서처럼 체내 화학적 메카니즘을 이해하고
염증지수를 관리하고
근육수축물질 생성을 차단하고
그런 자잘한 결과를 가지고 골치아프게 고민하지말고
일차적 원인이 된 근육긴장과 근막왜곡을
천사봉으로 맛사지하여 관리하면 되는 데 

엉뚱한 데서 원인을 찾고 엉뚱한 치료로 시간낭비를 하는 것이다!!!


그뿐인가! 
심지어 아픔을 느끼고
불편을 느끼게 하는 신경을 절단하는 신경차단술을

마지막 치료라면서 저지르고 있으니
미쳐도 단단히 미친것이다.    

벼룩잡자고 초가삼간 우리몸을 다 태워버리는 것이다.

 

[저작권자ⓒ 국제농업개발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