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일송뉴스Healing

HOME > Healing

적정 염도는 생명이다.

기사승인 : 2021-01-10 11:39

이유미   (사)생물다양성한국협회 이사장  / 바른몸관리지도사 양성 /

           근막셀프관리법 유미테라피 창시자 / (사)한국마이크로바이옴협회 공동대표

           (재)일송재단 국제농업개발원 원장.이사장.

 

인간과 달리 냉혈동물인 어류는

외부의 환경이 공기가 아닌 물이다.

특히 해수물고기는 17%이상의 염도를 유지하는 물과

접촉하며 생존하여 체내 염도가 상당히 높다.

적정 염도는 체온유지에 필수인데

염도가 떨어지면 체온은 자연히 떨어진다.

 

0.9% 염도 혈액의 인체가

조금만 염도가 떨어져도

체온이 떨어지면서 건강을 지킬 수 없고

(금붕어의 피부병은 0.5% 염도를 맞춰 주면 회복된다.)

 

물고기도 사는 물 염도가

변화하면 생존이 힘들어진다.

 

(아토피에 김치가 효과가 있다는 세계김치연구소의 논문) 

 

염도와 체온. 생존력은

별개가 아니다. 

[저작권자ⓒ 국제농업개발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